기사보기

강원도 종합매거진, 동트는 강원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경제

양양에서 제주까지 하늘 길이 열렸다

  • Date.2019-12-17
  • View.653

동트는강원 컨텐츠 레이아웃
  • 김규희_강원도청 대변인실
  • 사진김남길·이보람_강원도 서포터즈
  • 사진정준국·라효송_강원도청 대변인실

강원의 항공 ‘플라이강원’
햇볕 따뜻한 오후,
양양에서 제주까지 하늘 길이 열렸다.

11월 22일, 플라이 강원의 양양-제주 노선 첫 취항 비행기에 탑승하기 위해 양양공항으로 갔다.
춘천에서 1시간 40분 남짓 달려 도착했다.


첫 취항에 대한 관심과 기대로 출발시간 2시간 전임에도 불구하고 공항 활성화를 위해 무료로 운영되던 주차장에 자리가 없을 정도.
양양공항도 관계자와 탑승객들로 모처럼 분주하고 분위기도 들떠 있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 이후로 가장 활기찬 모습이 아니었나 싶었다.
아이를 동반한 가족이 많았다.
여행의 설렘을 아는 듯 아이들의 깔깔대는 소리가 좁은 대합실을 울리고 있었다.

드디어 비행기 내부에 들어섰다.
3-3 배열의 좌석은 빈자리 없이 꽉 찼고, 17시. 활주로를 내달리기 시작했다. 드디어 이륙.
강원도 땅을 떠나 고객을 싣고 태평양을 가르는 강원의 항공인 플라이 강원의 거침없는 활주가 시작됐다.
안전벨트 표시등이 꺼지고 얼마 지나지 않아 사람들의 환호가 이어졌다.
비행기는 바다 수평선에 길게 늘어진 붉은빛을 따라 날고 있었다.
태양은 바닷속으로 가라앉고 있었고 붉은빛은 더욱 강렬해졌다. 카메라 셔터 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생수 한잔의 서비스와 간식차도 등장했다. 커피, 과자 같은 주전부리를 판매하고 있고, 카드와 현금으로 결제할 수 있었다.
가격은 편의점 수준.
지루해질 때쯤 제주공항에 곧 착륙한다는 방송이 나왔다.

큰 흔들림 없이 비행기는 육지에 닿아 섬 제주에 도착했다.

불과 1시간의 짧은 비행으로 양양에서 제주에 닿았다.
도착한 가을의 제주는 봄처럼 따뜻했다.


느닷없이 불쑥불쑥 춘천에 가고 싶어지면 가기만 하면 된다.
유안진 시인의 시구처럼 느닷없이 불쑥불쑥
제주에 가고 싶을 때, 양양공항을 선택 하면
플라이 강원의 양양-제주노선은 쉽고 편하게, 더구나 저렴하게 우리를 제주와 만나게
해 줄 것이다.
양양-제주노선을 시작으로 또 어떤 편안함으로 우리를 어디로 데려갈지 기대된다.
그렇게 플라이 강원의 시작을 응원했다.


 

ⓒ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6)

  • 소셜로그인 하시면 편리하게 댓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
  • 카카오톡
댓글 입력 양식
등록
  • A lot of thanks for all of your efforts on this website. Kim takes pleasure in carrying out research and it is easy to understand why. Most of us learn all regarding the dynamic way you make very useful thoughts by means of this web blog and therefore inspire participation from some other people on this matter then my daughter is in fact being taught so much. Take advantage of the remaining portion of the new year. Your carrying out a very good job. jordans

    jordans 2020-04-07 09:38 삭제

  • I definitely wanted to write a brief word to express gratitude to you for the fabulous ideas you are sharing here. My considerable internet lookup has finally been paid with good facts and techniques to write about with my colleagues. I would assume that many of us website visitors are unquestionably endowed to dwell in a decent website with many special people with insightful things. I feel rather grateful to have come across the website and look forward to many more exciting moments reading here. Thanks a lot once again for a lot of things. yeezy supply

    yeezy supply 2020-04-06 10:48 삭제

  • I am only commenting to make you be aware of of the magnificent experience my wife's girl enjoyed browsing your webblog. She realized many things, which included what it's like to have an incredible teaching mood to make certain people without difficulty fully understand chosen extremely tough matters. You truly exceeded our own desires. Thanks for supplying such insightful, dependable, revealing not to mention easy tips about that topic to Kate. hermes belt

    hermes belt 2020-04-05 20:07 삭제

  • A lot of thanks for all your labor on this web page. Debby delights in making time for investigations and it is simple to grasp why. All of us notice all concerning the dynamic method you produce reliable tips and tricks via your blog and therefore improve contribution from some others on that situation and our own princess is now learning a great deal. Take pleasure in the remaining portion of the new year. You have been performing a really good job. kyrie 5 shoes

    kyrie 5 shoes 2020-04-05 09:57 삭제

  • I not to mention my pals were following the good key points located on the blog and so at once I got a terrible feeling I had not thanked the blog owner for them. The ladies happened to be warmed to read all of them and have in effect certainly been enjoying those things. We appreciate you getting quite thoughtful and also for choosing variety of fantastic subject matter millions of individuals are really desirous to discover. Our sincere regret for not saying thanks to sooner. kd 11 shoes

    kd 11 shoes 2020-04-05 06:23 삭제

  • 1970-01-01 09:00 삭제